실시간뉴스
김기두, 4년 만에 부활한 <신의 퀴즈: 리부트> 본방사수 독려
김기두, 4년 만에 부활한 <신의 퀴즈: 리부트> 본방사수 독려
  • 박유미 기자
  • 승인 2018.11.15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 원앤원스타즈
사진출처= 원앤원스타즈

배우 김기두의 소속사 원앤원스타즈는 OCN 수목 오리지널 <신의 퀴즈:리부트>(연출 김종혁, 극본 강은선, 크리에이터 박재범,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 이하 ‘신의 퀴즈’)의 김기두의 대본 인증샷을 공개했다.

<신의 퀴즈>에서 형사가 맞나 싶을 정도로 심하게 낯을 가리지만, 사람의 시선이 느껴지지 않으면 180도 변신하는 반전을 지닌 특수 수사부 형사 남상복으로 분한 김기두는 편안한 점퍼 차림으로 대본을 가리키며 밝은 표정을 짓고 있다.

김기두는 소속사를 통해 “드디어 첫방송입니다. 모든 배우들이 추위와 싸우면서도 시청자분들과 만남을 기다리며 즐겁게 촬영하고 있습니다. 그 좋은 기운이 드라마를 보시는 시청자분들께 잘 전달되길 바랍니다”며 본방사수를 독려했다.

시즌제 드라마 <신의 퀴즈:리부트>는 한국대 법의관 사무소의 천재 촉탁의 한진우(류덕환 분)가 희귀병에 얽힌 미스터리를 풀어가는 메디컬 수사극. 김기두에 앞서 류덕환, 윤주희, 박준면 등 원년 멤버들이 출연을 확정해 기대를 모았다.

시즌1부터 신드롬을 불러일으키며 폭넓은 매니아 층을 거느린 <신의 퀴즈>는 시즌4까지 이어오는 동안 밀도 높은 미스터리와 배우들의 호연, 촘촘하게 구축해온 독창적인 세계관으로 대체 불가한 시즌제 장르물로서 존재감을 선명하게 새겼다.

시즌 1부터 시즌 4까지 대본을 집필하며 <신의 퀴즈>만의 색깔을 완성한 박재범 작가가 크리에이터로 참여하며, 이전의 시즌에서는 볼 수 없었던 전혀 다른 안타고니스트를 등장시킬 전망. 차별화 된 재미까지 덧입고 돌아올 <신의 퀴즈:리부트>에 쏠리는 관심과 기대가 고조되고 있다.

[Queen 박유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