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한국 중국에 이어 일본도 PGA 투어 개최 "아시안스윙 완성"
한국 중국에 이어 일본도 PGA 투어 개최 "아시안스윙 완성"
  • 류정현 기자
  • 승인 2018.11.21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최조의 PGA 투어 정규 대회 개최 합의를 한 타이 보타우 PGA 투어 국제 개발 부사장(왼쪽)과 마에자와 유사쿠 ZOZO 그룹 대표(오른쪽).
일본 최초의 PGA 투어 정규 대회 개최 합의를 한 타이 보타우 PGA 투어 국제 개발 부사장(왼쪽)과 마에자와 유사쿠 ZOZO 그룹 대표(오른쪽). 사진 제공 : PGA 투어

 

PGA 투어와 일본 최대의 온라인 패션 쇼핑몰인 조조타운(ZOZOTOWN)을 운영하는 ZOZO 그룹이 오늘(20일) 일본 최초의 PGA 투어 정규 투어를 신설한다고 발표했다. PGA 투어와 일본프로투어(JGTO)의 공동 주관으로 열리게 되는 ZOZO 챔피언십은 내년 10월 넷째 주(10월 21일 ~27일 주간)에 아코디아 골프 계열의 나라시노 컨트리 클럽(Accordia Golf-Narashino Country Club)에서 개최되고, 향후 6년 동안 대회가 개최될 예정이다. 

ZOZO 챔피언십은 역대 일본 개최 대회 중 가장 큰 규모인 총 상금9백75만 달러($9,759,000) 규모로 개최되며, 한국의 THE CJ CUP @ NINE BRIDGES와 중국의 WGC-HSBC 챔피언십과 함께 새로운 아시안 스윙을 완성하게 된다. 지금까지 열렸던 말레이시아의 CIMB 클래식은 더 이상 개최되지 않지만, CIMB와 PGA 투어의 파트너십은 다른 방식으로 지속될 예정이다.

PGA 투어의 국제 담당 부사장인 타이 보타우는 "ZOZO 그룹과의 파트너십으로 일본에서의 첫 번째 PGA 투어정규 대회를 개최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 일본 팬들의 골프에 대한 열정은 이미 전 세계에 잘 알려져 있고, 많은 PGA 투어의 스타들은 이미 그 열정과 응원을 경험한 적이 있다. 또한 마츠야마 히데키와 같은 일본 출신의 챔피언들이 PGA 투어에서 활약하고 있다. 오늘 발표를 통해 PGA 투어는 아시아에서 보다 확고한 기반을 갖게 될 것이고, 리우 올림픽에서 보여준 골프 종목의 성공을 2020년 도쿄 올림픽까지 이어갈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국의 김시우 선수는 "아시아에 PGA 투어의 새로운 대회가 또 생겨서 매우 기쁘다. 작년에 한국에서 첫 번째 PGA 투어 대회가 생겨서 매우 기뻤는데, 올해에는 일본에서 새로운 대회가 생겼다는 소식을 들어 반가웠다. 이렇게 아시아에 좋은 대회들이 생기는 것은 나와 같은 아시아 출신 선수들에게 매우 좋은 일 같다. PGA 투어에 이러한 변화들이 생기는 것이 매우 반갑고 흥분된다. 아시아에서 대회에 참가하게 되면 왠지 모르게 더 힘이 나고 기운이 솟아나는 것 같은 기분이 들어서, 아시아에서 열리는 대회에서는 더욱 잘 하고 싶은 마음이 든다. 일본에도 좋은 선수들이 많이 있고, 열정적인 팬들이 있기 때문에 새로운 일본 대회가 기대가 된다"고 새로운 대회의 개최를 축하하였다.

ZOZO 챔피언십에는 직전 년도 페덱스 컵 순위 상위 60명, JGTO 에서 10, 스폰서 초청으로 8명이 참가하여 총 78명의 선수가 출전하게 된다.[Queen 류정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