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부산시, 창업 네트워킹 데이 ‘부스터’ 개최
부산시, 창업 네트워킹 데이 ‘부스터’ 개최
  • 김도형 기자
  • 승인 2019.04.25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업홍보대사 위촉, 투자금 전달식, 우수사례 발표, 네트워킹 등 다양한 프로그램 진행

부산시(시장 오거돈)가 4월 25일 오후 5시 BIFC(부산국제금융센터) 3층 캠코마루에서 「창업 네트워킹 데이 ‘부스터(Busan Startup Turbo)’」를 개최한다.

‘부스터’는 Busan Startup Turbo를 줄인 말로, 부산 창업이 추진력을 얻어 터보엔진을 단 듯이 날아가자고 지은 이름이다.

이번 행사는 기관별 한정된 인원으로 산발적으로 개최되는 창업행사의 대상자를 부산시가 나서서 한자리에 모아 마련한 것으로, 정보공유와 네트워킹 등 상호협업을 통한 시너지 효과 창출을 위해 처음으로 개최하는 것이다.

부산시가 주최하고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조홍근)가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인터넷 사전등록을 통해 240여명이 참가신청을 마쳤으며, 시와 부산지방중소벤처기업청, 부산경제진흥원, 부산테크노파크 등 창업지원기관, 대학교 산학협력단 및 창업지원단, 액셀러레이터, 투자자, 창업기업 등 기술창업 관계자들이 총망라하여 참석할 것으로 기대된다.

지정좌석 없이 진행되며 자유로운 분위기 속에서 창업홍보대사 위촉, 초청강연, 투자금 전달식, 우수사례 발표, 네트워킹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채워질 예정이다. 부산시는 이번 행사를 시작으로 두 달에 한 번씩 창업관계자들의 만남과 소통의 장을 마련할 계획이다.

1부에는 한국엔젤투자협회 고영하 회장을 부산창업 명예홍보대사로 위촉하여 ‘아시아 제1의 창업도시 부산’을 널리 알릴 계획이며, 중소벤처기업부 청년창업사관학교 부산 총괄책임자이자 재단법인 넥스트챌린지 김영록 대표가 ‘코워킹을 디자인하라’는 주제로 강연을 한다. 최근 떠오르고 있는 코워킹스페이스에 대한 김영록 대표의 노하우와 비전을 확인할 기회이다.

창업하기 좋은 도시 부산을 보여주고자 투자금 전달식도 준비했다.

롯데액셀러레이터가 안전관리 솔루션 제공기업인 ㈜무스마에 2천만원을 전달하고, 부산지역대학연합기술지주㈜가 중장기 숙박 서비스 플랫폼 제공기업인 ㈜미스터멘션에 2억9천9백만원을 전달한다.

한편, 롯데액셀러레이터는 지난 2월에 선발된 L-Camp 부산 10개 기업에 2천만원씩 지원하기로 밝힌 바 있으며, 투자금을 전달받은 두 기업의 우수사례 발표가 이어진다.
 
2부 네트워킹 시간은 공급자와 수요자 간 활발한 의견 교류를 통해 창업기업이 원하는 지원시책을 발굴하고 중복 또는 실효가 없는 지원은 축소하여 부산 창업생태계를 더욱 확충할 수 있는 다양한 의견을 확인하는 자리이다.

오거돈 시장은 “부산시는 창업 인프라를 꾸준히 확충하고 내실 있는 지원프로그램 등으로 혁신창업 생태계를 조성해 나가고 있다.”면서, “창업 인프라를 지속적으로 확충하고, 내실 있는 지원 프로그램으로 창업기업이 행복한 부산을 만들겠다.”라고 전했다.

 

 


[Queen 김도형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