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김도형의 풍경 '강릉 안반데기'
김도형의 풍경 '강릉 안반데기'
  • 김도형 기자
  • 승인 2019.06.18 0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도형의 풍경 '강릉, 2019'  (사진작가 김도형의 서정적 풍경 사진 인스타그램 -photoly7)
사진작가 김도형의 풍경 '강릉, 2019' (김도형의 서정적 풍경 사진 인스타그램 -photoly7)

 

해발 1100m 고랭지 배추 경작지 강릉 안반데기에 새 아침이 밝아왔다.

마을 생김이 안반과 닮았다 하여 안반데기다.

안반은 떡메로 반죽을 내리칠때 쓰는 오목하고 넓은 통나무 받침판이다.

1965년 부터 화전민들이 산을 개간해 정착한 마을이다.

구름도 쉬어가는 고지대의 마을에 밤이 깊어가면 끝없이 펼쳐진 배추밭 위로 별과 은하수가 하늘을 수놓는다.

올 여름에는 안반데기에서 낭만의 한 때를 보내보심이 어떨지.

 

 

 

[#주말에가볼만한곳, #강릉가볼만한곳, #주말나들이, #주말여행 #강릉여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