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김경수 도지사, 여름철 재난 대비 철저 지시 “각별한 안전관리로 인명사고도 없도록”
김경수 도지사, 여름철 재난 대비 철저 지시 “각별한 안전관리로 인명사고도 없도록”
  • 박유미 기자
  • 승인 2019.06.27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경수 경상남도지사가 여름철 재난 대비에 철저를 기해줄 것을 지시했다.

본격적으로 시작된 장마 및 집중호우로 인한 인명 및 재산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경상남도는 비상체제를 가동하고 있으며, 6월 26일 수요일부터 시작된 장마로 인해 경상남도 전역에 호우주의보가 발효돼 많은 비가 내렸다.

경상남도는 3~5월부터 여름철 우기대비 인명피해우려지역 및 재해취약시설 1,396개소를 점검 완료했으며, 이번 장마를 대비해 도 및 시군 공무원들은 기상특보에 따라 단계별 비상근무 체제에 돌입했다.

김경수 도지사는 “계속되는 장마 및 집중호우에 대비해 부서장 및 직원들이 긴장의 끈을 늦추지 말고 비상대비를 철저히 해달라”고 지시하고, “특히 저지대 해안변 침수위험지역, 산사태 붕괴우려지역, 재해위험지역, 지하차도·세월교·공사장 등 안전통제지역에 대해서는 각별한 안전관리로 한 건의 인명사고도 없도록 해줄 것”을 당부했다.

경상남도는 “기상특보가 발효되면 등산, 낚시 등 야외활동을 자제하고, 해안가, 하천변 등 위험지역에 출입을 삼가줄 것”을 도민들에게 요청하면서, “TV, 라디오, 인터넷 등 재난방송에 항상 귀를 기울이고, 주변 위험징후를 발견할 때에는 즉각 행정관서로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어 “현재까지 장마로 인한 피해는 없지만, 주말까지 많은 비가 예상되는 만큼 예찰활동 및 점검을 강화해 도민의 안전을 지키고 불편을 최소화 하겠다”고 밝혔다.
 
[Queen 박유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