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산… 관련주 이틀째 강세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산… 관련주 이틀째 강세
  • 이주영 기자
  • 승인 2019.09.18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오전 경기 포천시 돼지 밀집사육단지에서 관계자가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차단 방역을 위해 소독하고 있다.
18일 오전 경기 포천시 돼지 밀집사육단지에서 관계자가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차단 방역을 위해 소독하고 있다.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파주에서 국내 첫 발생한 데 이어 연천 농가까지 확산되면서 18일 관련 종목들이 이틀째 강세를 보이고 있다.

이날 오전 9시35분 현재 구제역 방역 특허를 보유한 체시스는 전날(17일) 대비 645원(29.93%) 오른 28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생석회 제조업체인 백광소재는 아프리카돼지열병 예방에 생석회가 사용될 것이라는 기대에 1190원(23.71%) 오른 6210원에 거래 중이다.

반사수혜를 받을 수 있는 대체 육류업체인 닭고기 전문업체 하림은 775원(21.15%) 오른 4360원, 마니커는 255원(23.18%) 오른 1355원, 동우팜투테이블은 405원(8.48%) 오른 5180원이다. 오리고기 전문업체인 정다운은 490원(14.37%) 오른 3900원에 거래되고 있다.

방역주인 이글벳(29.43%), 우진비앤지(20.38%), 제일바이오(14.79%), 대성미생물(12.47%), 씨티씨바이오(11.84%), 코미팜(1.09%)와 축산사료 전문업체인 우리손에프앤지(11.44%), 팜스토리(7.14%), 이지바이오(2.62%), 선진(1.83%), 팜스코(1.57%), 대한제당(2.26%)도 상승세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전날 경기도 파주에 이어 이날 경기도 연천 양돈농장에서 신고된 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축이 정밀검사 결과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Queen 이주영 기자] 사진 = 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