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박신혜&전종서, 세심한 감정 연기 기대...<콜> 스틸컷 공개
박신혜&전종서, 세심한 감정 연기 기대...<콜> 스틸컷 공개
  • 전해영 기자
  • 승인 2020.02.21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스터리 스릴러 <콜>이 극과 극으로 다른 상황에 놓인 ‘서연’과 ‘영숙’의 모습을 담아낸 캐릭터 스틸을 전격 공개했다.

<콜>은 과거와 현재, 서로 다른 시간대에 살고 있는 두 여자가 한 통의 전화로 연결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미스터리 스릴러.

공개된 스틸에는 극단의 감정 변화를 겪는 인물들의 모습이 담겨 있어 이목을 끈다. 먼저 한 통의 전화로 20년 전 같은 집에 살았던 ‘영숙’과 연결된 ‘서연’이, 집안에서 ‘영숙’의 흔적을 발견한 뒤 반갑게 손을 뻗는 스틸은 전화로 연결된 두 사람 사이의 유대감을 짐작하게 한다.

이에 반해 이어지는 스틸 속, 지친 표정으로 몸을 웅크리고 있는 ‘서연’에게서는 종전과 다르게 음울한 분위기가 감돌아, 과거를 되돌린 대가로 살인마와 마주하게 된 ‘서연’이 어떠한 사건을 겪게 되는지 궁금케 한다.

한편 절박하게 무언가를 외치고 있는 ‘영숙’의 스틸은 일거수일투족을 감시하는 ‘신엄마’(이엘) 아래서 억눌린 채 생활하던 ‘영숙’이 맞닥뜨린 상황에 대한 궁금증을 배가시킨다.

그런가 하면 ‘영숙’이 전화기를 들고 있는 스틸에서는 의미심장하게 웃고 있는 모습과 그녀의 옷에 튄 핏자국이 섬뜩하면서도 미스터리한 분위기를 자아내 시선을 집중시킨다.

이렇듯 영화 속에서 극단적인 감정 변화를 겪는 ‘서연’과 ‘영숙’의 모습은 예측할 수 없는 스토리 전개에 대한 흥미를 유발한다.

또한 흡인력 있는 연기로 극과 극 상황에 놓인 ‘서연’과 ‘영숙’의 감정을 설득력 있게 전달하며 극을 이끈 박신혜와 전종서의 열연에 대한 기대감을 높인다. 3월 개봉 예정.

[Queen 전해영 기자] [사진 NEW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