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더 게임' 자동차랑 폭발했던 옥택연&임주환, 어떻게 될까
'더 게임' 자동차랑 폭발했던 옥택연&임주환, 어떻게 될까
  • 전해영 기자
  • 승인 2020.02.27 1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 게임: 0시를 향하여>가 자동차 폭파와 함께 사라졌던 옥택연과 임주환의 스틸 컷을 공개해 주목받고 있다.

지난 방송에서 준영(이연희)의 죽음을 바꾸기 위한 두 남자의 극과 극 선택이 그려졌다. 자신이 준영을 죽인다는 사실에 충격을 받은 조현우(임주환)는 그 예견을 바꾸기 위해 경찰에 자수를 했다. 그럼에도 그녀의 죽음이 바뀌지 않았다는 것을 알게 된 현우는 준희(박원상)와 0시의 살인마 진범 김형수(최광일)를 감금해둔 장소로 안내해주겠다고 했고, 그 곳에 태평(옥택연)이 함께 갈 것을 조건으로 걸었다.

이후 모든 경찰 인원이 수색작업에 동원된 틈을 타 조현우는 태평을 납치했고, 그 사이 자신을 지키기 위해 태평이 극적인 선택을 했다는 것을 알게 된 준영은 혼란에 휩싸였다.

결국 준영을 지키기 위한 선택으로 조현우는 태평을 죽이는 것을 선택했고 반면, 태평은 조현우와 동반 죽음을 선택했다. 자신이 사랑하는 남자가 거대한 불길에 휩싸여 폭발하는 것을 눈 앞에서 본 준영의 절규는 시청자들에게 깊은 잔상을 남기며 오늘(27일) 밤 방송을 향한 기대를 최고조로 끌어올렸다.

그렇게 사랑하는 여자를 지키기 위한 선택은 자동차 폭발과 함께 결과를 알 수 없는 두 남자의 비극적 운명을 보여줬지만, 이들의 대결은 아직 끝나지 않았다.

이번에 공개된 스틸에는 온 몸이 피투성이가 된 채 병원에 실려온 옥택연의 모습이 담겨있는가 하면, 또 다른 스틸에서는 모자와 마스크로 얼굴을 꽁꽁 감춘 임주환이 포착되어 있기 때문.

하지만 피가 흥건한 채 초점 없는 눈빛의 옥택연의 모습에서는 과연 그가 목숨을 부지할 수 있는 것인지, 그리고 다시 이연희를 지키기 위한 대결을 시작할 수 있을 것인지 관심을 집중시킨다.

이에 맞선 임주환의 모습 또한 심상치 않다. 눈을 제외하고는 모두 가리고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완벽히 무장한 모습인 것. 그럼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날카롭고 더욱 차가워진 그의 눈빛은 이들의 대결이 아직 끝나지 않았음을 암시해 오늘(27일) 방송을 더욱 기다려지게 만든다.

한편 <더 게임: 0시를 향하여>는 오늘 밤 8시 55분에 방송된다.

[Queen 전해영 기자] [사진 나다M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