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안양시, 상수도 요금 3개월간 50% 감면
안양시, 상수도 요금 3개월간 50% 감면
  • 김도형 기자
  • 승인 2020.03.30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기업, 소상공인, 자영업 대상 4월분부터

안양시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적극행정의 일환으로 3개월간 상수도 요금 50%를 감면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대책은 코로나19 여파로 생산 및 소비활동이 둔화, 운영난에 처한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그리고 자영업자 등에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한 조치다.

중소기업, 소상공인, 자영업자가 감면대상이며 일반 국가공공기관을 비롯한 각급 학교와 가정용은 제외된다.

대상인 이들 수용가는 별도 신청 없이 4월고지 분부터 3개월 동안 요금 50%가 감면된 고지서를 받아보게 된다.

이에 따른 감면액은 총 20억7천만원에 이를 것으로 시는 예상하고 있다.

최대호 시장은 “상수도 요금 감면 뿐 아니라 소상공인들을 위한 다양한 지원책을 추진하고 있다.” 며, “모두에게 어려울 때인 만큼 상생과 협력의 정신으로 함께 이겨내자” 고 말했다.

[Queen 김도형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