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일본 프로야구 개막 5월 이후로 추가 연가…“구체적 날짜 못 정해”
일본 프로야구 개막 5월 이후로 추가 연가…“구체적 날짜 못 정해”
  • 이주영 기자
  • 승인 2020.04.04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프로야구가 개막을 다시 연기했다..  사진은 도쿄돔.
일본 프로야구가 개막을 다시 연기했다. 사진은 도쿄돔.

일본 프로야구의 개막이 추가 연기됐다.

지난 3일 오후 12개 구단 대표자 회의를 진행한 일본야구기구(NPB)는 "4월24일로 예정됐던 프로야구 개막이 어려워졌다. 새로운 개막날짜를 정하는 것도 어렵다는 판단"이라고 공식 성명서를 발표했다.

당초 지난달 20일이 예정이던 일본 프로야구 개막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4월초로 연기됐다. 여기에 한 차례 더 연기돼 4월24일로 다시 날짜를 잡았으나 이마저도 불가능해졌다. 일본 내 코로나19 확산세가 심각해 지면서 결국 4월 개막을 포기했다.

NPB는 성명서에서 "전문가들이 현재 일본 내 코로나19 상황이 점점 심해지는 중이라고 진단했다"며 "현재로서 확산의 정점이 온 것인지도 명확치 않다. 그러므로 개막을 연기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결론"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새로운 개막날짜는 선수단의 컨디션 문제까지 고려, 추이를 지켜본 뒤 4월말이나 5월초에 다시 논의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리그 축소도 논의될 전망이다. 사이토 아츠시 NPB 커미셔너는 "그간 희망했던 143경기를 줄이는 것에 대해 이제 고려하지 않을 수 없게 됐다"며 "정규시즌 가치를 최대한 훼손하지 않는 방향으로 논의할 것"이라고 시사했다.

[Queen 이주영 기자] 사진 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