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EBS 건축탐구-집] 임형남·노은주 ‘까사 가이아’ vs 문훈 ‘심플 하우스’…설계한 집 바꿔 탐구
[EBS 건축탐구-집] 임형남·노은주 ‘까사 가이아’ vs 문훈 ‘심플 하우스’…설계한 집 바꿔 탐구
  • 이주영 기자
  • 승인 2021.01.19 2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 집으로의 특별한 초대 / EBS 건축탐구-집
그 집으로의 특별한 초대 / EBS 건축탐구-집

수직으로 솟아오른 세 상자가 포인트인 ‘심플 하우스’ vs 수평으로 낮춰 지은 ‘까사 가이아’ 

<건축탐구 집> 비대면 탐구 특집. 임형남-노은주, 문훈 건축가 3인방의 제주 빈집 탐구! 서로가 설계한 집을 바꿔 탐구한다.

사회적 거리 두기 격상 논의가 시작된 때, 위기에 빠진 <건축탐구 집>을 구하기 위해 임형남, 노은주, 문훈 건축가 3인이 나섰다! 이번에는 특별히 세 건축가가 서로가 지은 집을 바꿔 체험해본다는데….

건축주의 허락을 맡아 문훈 건축가가 지은 ‘심플 하우스’와 임형남-노은주 건축가 부부가 지은 ‘까사 가이아’. 이 두 채의 집을 1박 2일 동안 탐구한다. 과연 서로의 집을 본 건축가들의 반응은? 

오늘(1월19일, 화요일) EBS 1TV <건축탐구-집>에서는 ‘그 집으로의 특별한 초대’ 편을 통해 서로 다른 스타일의 두 집을 24시간 온몸으로 보고 느끼고 체험하는 탐구 여행을 시작한다.

<그 집으로의 특별한 초대> 편에서는 건축가 임형남, 노은주, 문훈이 서로 지은 집을 바꿔 찾아간다. 과연 서로의 집을 보고 건축가들은 어떻게 평가할까? 1박 2일 제주에서 건축가 3인방이 몸으로 직접 체험하고 느끼며 탐구한다.

◆ 하루 지나면 또 다르게 보인다! 

‘네가 지은 그 집’은… 건축가들이 설계한 집 바꿔 체험하기

건축가들은 다른 건축가의 집을 보고 어떤 생각을 할까? 지난 12월, 사회적 거리 두기 격상 논의가 시작된 때 위기에 빠진 <건축탐구-집>을 위해 임형남, 노은주, 문훈 건축가 3인이 나섰다. 

이번에는 특별히 세 건축가가 서로가 지은 집을 바꿔 체험해본다. 집주인의 허락을 맡아 1박 2일 빈집에서 머물며 탐구할 곳은 제주도! 문훈 건축가가 지은 ‘심플 하우스’와 임형남-노은주 건축가 부부가 지은 ‘까사 가이아’, 

이 두 채의 집이 이번에 탐구할 집이다. 문훈 건축가는 ‘까사 가이아로’, 임형남-노은주 건축가는 ‘심플 하우스’로…. 서로의 집을 본 건축가들의 반응은? 하루 머물고 나서야 보이는 집의 진정한 모습은? 서로 다른 스타일의 두 집을 24시간 온몸으로 보고 느끼고 체험하는 색다른 탐구 여행이 시작된다.

그 집으로의 특별한 초대 / EBS 건축탐구-집
그 집으로의 특별한 초대 / EBS 건축탐구-집

◆ 세 상자가 바람에 휘날리듯 쌓인 ‘심플 하우스’

한라산과 바닷가 사이 위치한 ‘심플 하우스’는 멀리서도 독특한 모양새가 눈길을 잡아끈다. 세 상자가 바람에 휘날리는 모양으로 쌓인 ‘심플 하우스’는 3층이 각각 다른 방향을 향하고 있어 어디를 봐도 정면이 된다. 문훈 건축가가 지은 집을 탐구하러 간 임형남, 노은주 소장은 독특한 외경에 한번, 남다른 내부 모습에 한 번 더 놀란다. 

그 집으로의 특별한 초대 / EBS 건축탐구-집
그 집으로의 특별한 초대 / EBS 건축탐구-집

그중 가장 도드라지는 건 무려 7개나 되는 테라스! 수평선이 멋진 바닷가 풍경에, 눈 쌓인 한라산 풍경까지... 제주의 모든 풍경을 다 맛볼 수 있다. 땅에 수직으로 솟아오르듯이 쌓인 ‘심플하우스’에서 문훈 건축가 특유의 엉뚱한 상상력이 펼쳐진다! 임형남, 노은주 소장이 오감으로 느끼는 문훈 건축가의 집을 함께 탐구한다.

그 집으로의 특별한 초대 / EBS 건축탐구-집
그 집으로의 특별한 초대 / EBS 건축탐구-집

◆ 땅의 흐름을 따라 입술 지붕을 얹은 ‘까사 가이아’

제주 김녕항 건너편, 주변 땅보다 낮은 곳에 있어 바로 코앞까지 가서야 비로소 볼 수 있는 이 집은 임형남·노은주 건축가의 집 ‘까사 가이아(Casa Gaia)’다. 제주 민가를 닮은 소담스러운 모양새, 자연스레 손님을 인도하는 하얀 벽, 모퉁이를 돌면 나타나는 제주 돌을 정성스레 쌓은 외벽, 넓고 간결한 대신 바다를 장식으로 삼는 멋진 마당까지.

그 집으로의 특별한 초대 / EBS 건축탐구-집
그 집으로의 특별한 초대 / EBS 건축탐구-집

임형남·노은주 건축가 특유의 땅을 거스르지 않고 낮게 밀착한 태도가 잘 드러난 집이다. 하지만이 집의 진가는 하늘에서만 볼 수 있다는데…. 그것은 바로 입술 모양을 본 따 만든 지붕 때문! 임형남·노은주 건축가가 이 집을 입술 모양으로 만든 이유는? 그리고 집 가장 깊숙한 곳에는 집주인이 특별히 부탁한 공간이 하나 있다는데…. 땅의 흐름을 닮은 ‘까사 가이아’에서 문훈 소장과 어디로 튈지 모르는 건축 탐구를 함께한다.

19일 밤 10시 45분 방송되는 EBS 건축탐구-집 <그 집으로의 특별한 초대> 편에서는 임형남, 노은주 건축가와 문훈 건축가가 1박 2일 동안 서로가 지은 집을 바꿔 탐구한다.

[Queen 이주영 기자] 사진출처 = EBS ‘건축탐구-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