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걸어서 세계속으로] 美서부 낭만 센트럴 코스트, 샌디에이고…샌타바버라·솔뱅·코로나도섬
[걸어서 세계속으로] 美서부 낭만 센트럴 코스트, 샌디에이고…샌타바버라·솔뱅·코로나도섬
  • 이주영 기자
  • 승인 2021.01.23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서부의 낭만 1부 – 센트럴 코스트, 샌디에이고 / 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미국 서부의 낭만 1부 – 센트럴 코스트, 샌디에이고 / 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오늘(1월23일, 토요일) KBS 1TV <걸어서 세계속으로> 679회에서는 ‘미국 서부의 낭만 1부 – 센트럴 코스트, 샌디에이고 (스페셜) 편이 방송된다.

전 세계의 다양한 이들이 모여 다채로운 문화가 조화를 이루고 있는 곳, 미국 서부. 이곳은 축복받은 기후로 1년 내내 평화로운 일상이 이어지고, 발길 닿는 곳마다 해변의 예술가를 만날 수 있다.

태평양 연안을 따라 캘리포니아 센트럴 코스트의 크고 작은 도시들로 낭만 가득한 풍경을 찾아간다. 두 번째 여행지인 샌디에이고는 미국 서부의 대표적 관광도시다. 이곳에서 영화 촬영지로도 쓰였던 아름다운 해변 경관을 감상한다.

1월 23일 토요일 오전 낭만이 가득한 미국 서부로 떠난다.

미국 서부의 낭만 1부 – 센트럴 코스트, 샌디에이고 / 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미국 서부의 낭만 1부 – 센트럴 코스트, 샌디에이고 / 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샌타바버라는 센트럴 코스트 지역에서 미국인들이 가장 살고 싶어 하는 곳으로 꼽히기도 한다. 미국 속의 지중해라는 말이 있을 만큼 사시사철 포근하고 따스한 날씨로 언제나 여유 가득한 이곳에서 여느 유럽 못지않은 아름다운 도시의 모습을 감상한다.

샌타이네즈산맥 기슭에 위치한 로스올리보스에는 스페인 사람들이 심은 수백 년 된 올리브 나무가 남아 있다. 이곳의 올리브는 캘리포니아의 따스한 풍광 아래 자라난다. 로스올리보스의 한 와이너리에서 다양한 레시피를 통해 거듭난 올리브오일을 맛본다.

미국 서부의 낭만 1부 – 센트럴 코스트, 샌디에이고 / 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미국 서부의 낭만 1부 – 센트럴 코스트, 샌디에이고 / 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솔뱅은 미국 속의 덴마크라고 불리는 작은 마을이다. 이곳에서는 매년 가을마다 고유한 전통을 지키는 큰 행사가 열린다. 솔뱅의 모든 단체가 모이는 성대한 덴마크의 날. 퍼레이드를 보며 기쁨과 감사의 의미를 되새긴다.

센트럴 코스트의 항구도시 모로베이에는 영화 '캐리비안의 해적‘에도 등장했던 범선, 레이디 워싱턴호가 정박해 있다. 복원된 배를 타고 직접 바다를 항해하는 사람들을 만난다.

미국 서부의 낭만 1부 – 센트럴 코스트, 샌디에이고 / 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미국 서부의 낭만 1부 – 센트럴 코스트, 샌디에이고 / 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스페인어로 보석을 뜻하는 라호이아 해변에서는 바다표범이 모여 있는 모습을 볼 수 있다. 1990년대 중반부터 바다표범이 모여들기 시작한 이곳에서 삶의 첫발을 내딛는 바다표범을 본다. 

샌디에이고 코로나도섬은 과거 메릴린 먼로가 주연인 영화, '뜨거운 것이 좋아'의 촬영지로 유명하다. 탁 트인 해변 앞, 모래성을 쌓아올리는 이곳에서 미국 서부의 낭만을 느껴본다.

세계의 다양한 도시들을 여행자의 시각으로 바라보고 그들의 역사와 문화, 삶의 모습을 담는 대한민국 대표 여행프로그램 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본방송은 이광용 아나운서가 내래이션을 맡아 토요일 오전 9시 40분에 방송된다.

[Queen 이주영 기자] 사진 = 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