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BBC, 토트넘 전반기 최고는 손흥민 ... 파트너 케인 제쳐
BBC, 토트넘 전반기 최고는 손흥민 ... 파트너 케인 제쳐
  • 김원근 기자
  • 승인 2021.01.26 12: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흥민 인스타그램 캡처
손흥민 인스타그램 캡처

 

커리어 최고의 시즌을 보내고 있는 손흥민(29)의 활약상을 인정하는 현지 매체의 평가가 또 나왔다. 영국의 BBC가 반환점을 돈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를 조명하면서 팀 별 선수들의 경기당 평점을 정리했는데, 토트넘에서 최고 점수를 받은 선수는 손흥민이었다.

BBC는 26일(한국시간) EPL 구단별로 경기당 평균 평점이 가장 높은 선수들을 소개했다. 이번 시즌 리그 최소 6경기 이상 출전한 선수를 대상으로 했다.


2020-21시즌 토트넘이 치른 EPL 18경기에 모두 출전한 손흥민은 6.48점으로 해리 케인(6.36)과 지오바니 로 셀소(5.88)를 제치고 가장 높은 평균 평점을 기록했다.

BBC는 "손흥민이 파트너 케인을 제치고 토트넘에서 가장 높은 평점을 받았다"면서 "손흥민은 올 시즌 정규리그에서 12골6도움을 기록하는 등 최고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고 설명했다.

케인은 득점은 12골로 손흥민과 같으나 어시스트를 무려 11개나 기록, 이미 10(골)-10(도움) 클럽까지 가입한 상태다. 하지만 꾸준하게 팀에 기여한 것으로는 손흥민이 앞선 것으로 BBC는 평가했다.

리그 선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는 새로 가세한 베테랑 스트라이커 에디손 카바니가 6.38점으로 가장 높았고 중원의 핵 브루노 페르난데스(6.21점)가 그 뒤를 이었다.

맨유에 이어 리그 2위에 올라 있는 맨체스터 시티에서는 수비수 존 스톤스가 6.62점으로 가장 높은 평점을 기록했고 에이스 케빈 데 브라위너가 6.38로 다음이었다. 디펜딩 챔프 리버풀에서는 디오고 조타(6.58)가 사디오 마네(6.28)와 알리송 골키퍼(6.13)보다 앞섰다.

BBC 선정 전반기 동안 평균 평점이 가장 높은 EPL 선수는 사우샘프턴의 공격수 대니 잉스로 7.47의 높은 평가를 받았다.

 

[Queen 김원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