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9-30 02:35 (금)
 실시간뉴스
[건축탐구 집] 이웃과 가족이 ‘마음을 나누는 집’
[건축탐구 집] 이웃과 가족이 ‘마음을 나누는 집’
  • 이주영 기자
  • 승인 2022.08.09 2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미녀&야수의 나누는 집', 김천 '둥근 집의 비밀'
[건축탐구 집] 이웃과 가족이 ‘마음을 나누는 집’ 
[건축탐구 집] 이웃과 가족이 ‘마음을 나누는 집’ 

 

오늘밤 EBS ‘건축탐구 집’에서는 이웃과 가족이 마음을 나누는 집' 편이 방송된다.

오늘 ‘건축탐구 집’에서는 대구 ‘입체적인 집’ vs 김천 ‘둥근 집’을 찾아간다.
 

오늘밤 ‘건축탐구 집’에서는 이웃과 소통하기 위한 순환구조 <미녀&야수의 나누는 집>, 네모반듯한 집은 가라! 공작새의 꼬리를 펼친 듯한 <둥근 집의 비밀>을 만나본다.

살다 보면 날카로운 직선보다는 부드러운 곡선이 필요한 때가 있는 법이다. EBS 건축탐구 집 <마음이 통하는 집> 편에서는 건축가 김호민 소장과 함께 둥글게 둥글게, 순환하는 집에서 사람들과 마음을 나누며 살고 있는 이들을 찾아간다.

 

[건축탐구 집] '미녀&야수의 나누는 집'

 

이웃과 소통하기 위한 순환구조, <미녀&야수의 나누는 집>
 

대구광역시, 푸른 숲이 병풍처럼 둘러싸인 전원 마을. 네모, 세모, 사다리꼴, 아치… 다양한 도형으로 이루어진 입체적인 집이 있다. 중정을 중심으로 한 ‘ㄷ’자 집이 웅크리고 잠든 개를 연상시키는데!

이 집은 바로 남편 김성수 씨와 아내 최민아 씨가 4살 된 딸과 함께 사는 집이다. 가족 구성원은 세 명이지만, 이 집에서 무려 80명의 손님이 머문 적이 있다고! 그 많은 손님이 묵고 갈 수 있을 만한 큰 집을 지은 이유는 무엇일까? 그리고, 80명의 손님을 수용할 수 있을 만한 집의 구조는 과연 어떻게 생겼을까?

그 비밀은 바로 거실 한 면을 가득 채운 서재에서 살짝 엿볼 수 있다. 마치 <미녀와 야수>에 나왔던 야수의 책장처럼 웅장한 서재! 책장 가운데에는 널찍한 전면 창을 뚫어 채광과 풍경을 끌어들여 휴식의 공간이 되게 했다. 이 서재와 집 곳곳에 있는 평상 덕분에 손님들은 자유롭게 흩어졌다 모이며 답답함 없이 소통할 수 있다고.

이외에도 공간 분리를 통해 원할 때는 언제든 만들어지는 손님방과 가족만의 사생활을 지키기 위한 프라이빗한 공간까지! 반짝이는 아이디어가 넘치는 집의 비밀은 본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그런데, 집 안에 계단이 두 개나 있다?! 이 계단 덕분에 집안 어디로든 통하는 순환구조가 완성됐다는데! 딸에게 변치 않는 추억의 집을 선물해주고 싶다던 부부는 이 순환하는 집 안에서 언제든 서로 함께하며 행복한 추억을 쌓아나가고 있다.

나눔과 배려 속에서 가족을 넘어 이웃까지 함께 소통하는 이 집의 정체와 숨겨진 비밀들을 찾아본다.

 

[건축탐구 집] '둥근 집의 비밀'

 

공작새의 꼬리를 펼친 듯한 <둥근 집의 비밀>
 

경상북도 김천, 네모반듯한 집들 사이 특이한 둥근 집이 눈에 띈다! 마치 공작새의 꼬리를 펼친 듯한 부채꼴 모양의 집. 둥근 중정을 감싸듯 둥글어진 툇마루와 처마는 색다른 풍경을 선사해준다.

이 둥근 집은 바로 건축과를 전공하고 휴게소 건축을 감독하는 남편 정한욱 씨와 아내 손정숙 씨의 집이다. 어느 날 정한욱 씨는 ‘둥근 모양의 상업시설은 많은데, 왜 둥근 모양의 단독 주택은 없을까?’라는 의문을 품게 되었다고 한다. 이에 과감한 시도를 통해 직접 둥근 집 짓기에 나섰다고!

하지만 자재를 둥글리는 시공이 만만치는 않았다는데. 둥근 지붕의 철판과 나무 데크, 중정의 바닥 타일까지. 공장에서는 설계도대로 둥근 모양을 작업할 수 없어 현장에서 인부들이 하나하나 직접 자재를 깎아가며 시공했다는데. 비용 또한 예산의 30~40% 이상 초과 됐다고.

어디서도 들을 수 없는 둥근 집 시공의 비하인드는 본방송에서 공개된다.

무엇보다 가족들은 둥근 집에서 더욱 가까워졌다고. 상상력을 자극하는 둥근 집에서 아이들은 숨바꼭질하며 맘껏 뛰놀고, 부부는 아이들의 모습을 어디서든 지켜보며 함께할 수 있게 됐다. 가족을 ‘둥글게’ 연결해준 ‘둥근 집’을 탐구해본다!

EBS 건축탐구-집 <마음이 통하는 집>은 오는 8월 9일 화요일 밤 10시 45분 EBS 1TV에서 만날 수 있다.


[Queen 이주영 기자] 사진 EBS ‘건축탐구 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