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0-07 17:55 (금)
 실시간뉴스
여수광양항만공사, 국내 최초 해양플라스틱수거인증 2년 연속 획득
여수광양항만공사, 국내 최초 해양플라스틱수거인증 2년 연속 획득
  • 김경은 기자
  • 승인 2022.08.19 1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양폐플라스틱 수거 인증(Ocean Bound Plastic)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박성현, YGPA)는 국제 인증기구인 Control Union을 통해 해양폐플라스틱 수거 인증(Ocean Bound Plastic, 이하 OBP)을 획득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인증은 YGPA가 2021년 국내 최초로 획득한 인증을 갱신한 것이다.

그동안 국내 많은 기관과 기업들이 국내 2호로 해양플라스틱 수거 인증을 획득하기 위해 노력했지만 지속가능한 수거체계 구축과 해양플라스틱의 추적성 확보가 어려워 인증 획득으로 이어지지는 못했다.

기업들이 해양플라스틱 수거 인증에 주목하는 이유는 최근 ESG 열풍으로 해양플라스틱 리사이클 제품의 수요는 많지만, 국내에는 해양플라스틱으로 인증된 리사이클 제품을 공급하는 곳이 전무하다시피 하기 때문이다.

YGPA는 지역의 장애인 고용 사회적기업인 송광행복타운과 함께 해양플라스틱을 이용한 안전조끼를 제작해 항만 내 중소기업 등에게 배포한 바 있다.

특히 해양플라스틱 중 활용도가 떨어지는 선박 밧줄 및 일반플라스틱 등으로 차선규제블록을 제작, 항만 내에 설치하는 등 항만근로자들의 안전을 지키는데 일조하고 있다.

해양수산부는 YGPA의 해양플라스틱 사업 모델을 전국 항만으로 확산시키는 정책을 추진 중이며, YGPA도 타 항만에 사업 모델 확산하기 위한 컨설팅을 진행 중이다.

박성현 사장은 "해양플라스틱 순환경제 사업은 YGPA의 대표적인 ESG경영 모델"이라며 "땅과 바다를 잇는 청정 플랫폼 YGPA로 거듭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Queen 김경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