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20 09:35 (금)
 실시간뉴스
클레이튼 커쇼 5년 연속 200 탈삼진
클레이튼 커쇼 5년 연속 200 탈삼진
  • 이시종 기자
  • 승인 2014.09.03 17: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워싱턴 내셔널스와 홈경기 삼진 8개…17승 메이져리그 다승 단독 선두
▲ LA 다저스 클레이턴 켜쇼가 200 탈삼진 기록을 세웠다. <사진= MLB홈페이지 캡처>

LA 다저스 에이스 클레이튼 커쇼가 5년 연속 200탈삼진 기록을 달성했다.

커쇼는 9월 3일(이하 한국시간)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워싱턴 내셔널스와 홈경기에서 시즌 200탈삼진을 기록했다.

경기 전 시즌 194개의 탈삼진을 기록하고 있던 커쇼는 1회 2사 1루에서 이언 데스몬드를 삼진으로 아웃 시키면서 이날의 K행진을 시작했다.

4회까지 3개의 탈삼진을 기록하고 있던 커쇼는 5회 탈삼진 2개를 추가하면서 시즌 200탈삼진에 한 개차로 다가섰다. 선두 타자 스캇 헤어스톤은 커브로, 2사 후 더그 피스터는 빠른 볼로 각각 헛 스윙 삼진을 유도했다.

이어 팀이 2-0으로 앞선 6회 2사 후 제이슨 워스를 상대로 이날 6번째 삼진을 솎아내면서 시즌 200탈삼진 고지에 올랐다. 볼카운트 2-2에서 6구째 커브를 던져 헛스윙을 유도했다.

2008년 메이저리그에 데뷔한 커쇼는 첫 해 탈삼진 100개를 기록했으나 3년차인 2010년부터 200탈삼진을 넘어갔다. 당시 32경기에 선발 등판, 212개를 기록했다. 이후 매년 200탈삼진을 넘긴 커쇼는 2011년 248 탈삼진, 2013년 232 탈삼진으로 리그 1위에 올랐다.

올 해는 좌측 대원근 통증으로 31일간 결장하면서도 시즌 23번째 등판이던 이날 200탈삼진 고지를 넘어섰다. 커쇼의 2일 현재 K/9은 10.08로 자신의 데뷔 후 최고 기록을 유지하고 있다.

다저스의 전설 샌디 쿠펙스가 1961년부터 1966년까지 6년 연속 200탈삼진을 달성한 것이 구단 사상 최다 기록이다.

연속은 아니더라도 다저스 투수로는 돈 드라이스대일이 6시즌(1959~1960년, 1962~1965년), 돈 서튼이 5시즌(1966년, 1969~1970년, 1972 ~ 1973년) 동안 200탈삼진 기록을 달성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