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8-09 16:30 (화)
 실시간뉴스
한화건설, 美 모히건과 사업협력 강화
한화건설, 美 모히건과 사업협력 강화
  • 김경은 기자
  • 승인 2022.06.16 11: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3년 영종도 복합리조트 조성
(제공=한화건설)

한화건설이 미국 동부 최대 복합리조트·엔터테인먼트 그룹인 모히건과 사업 협력을 강화한다.

한화건설은 지난 15일 제임스 게스너 모히건 회장 등 경영진과 인스파이어 복합리조트 사업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고 16일 밝혔다.

서울 여의도 63빌딩에서 이뤄진 간담회에는 한화건설 최광호 부회장과 윤용상 건축사업본부장, 강태구 기획실장을 비롯해 방한한 모히건 사의 제임스 게스너 회장, 레이 피널트 대표 등이 참석했다.

모히건은 미국 동부 최대 규모의 복합리조트 개발 및 운영 그룹으로 모히건 선 리조트(코네티컷주)를 비롯해 라스베가스, 나이아가라 폭포, 뉴저지, 워싱턴, 펜실베이니아 등에서 9개 복합리조트를 운영 중이다. 현재 한국에서 인스파이어 프로젝트를 추진 중이다.

인스파이어 프로젝트는 인천공항 제2터미널 서편 제3국제업무지구 약 430만㎡ 부지에 4단계에 걸쳐 동북아시아 최대 규모의 복합리조트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한화건설은 약 1조8000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되는 1단계 건설공사를 단독으로 맡았다. 현재 공정률은 20%로 2023년 개장이 목표다. 1단계 공사를 통해 1275실 규모의 5성급 호텔 3개 동을 비롯해 1만5000석 규모의 다목적 아레나(공연장)와 약 2000석 규모의 연회장을 갖춘 컨벤션 시설이 들어설 예정이다.

최광호 한화건설 부회장은 "동북아 최대 규모가 될 인스파이어 복합리조트 공사를 차질 없이 추진해 글로벌 랜드마크로 완성할 것"이라며 "영종도 및 인천지역 경제 활성화 뿐만 아니라 국가 관광산업 발전에도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Queen 김경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