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뷰티 실험] 생명력을 부여하는 클렌징 워터
[뷰티 실험] 생명력을 부여하는 클렌징 워터
  • 김민주 기자
  • 승인 2017.10.27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이브로쉐 세보 베제탈 퓨리파잉 미셀라 워터 2 in 1 200ml 1만3천 원
정샘물 에센셜 클렌징 워터 피니셔 200ml 2만2천 원
리리코스 마린에너지 페이셜 이레이저 클렌징 워터 320ml 1만8천 원대


꽃이 괜찮다고 하는 물, 자극 없이 피부에 생명을 불어넣는 클렌징 워터를 제안한다.


우주에서 생명체를 찾기 위한 결정적인 흔적은 물. 지구의 2/3를 차지하는 물. 우리 몸의 70%를 구성하는 물. 이처럼 물은 생명과 직결되는 소중한 존재다. 피부에도 마찬가지. 이에 화장품의 주요 성분인 물에 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특히 클렌징 워터는 물 하면 떠오르는 대표적인 뷰티 아이템. 그래서 문득 궁금해졌다. 저자극의 클렌징 워터라면 연약한 꽃도 살릴 수 있지 않을까? 꽃에 생명을 불어넣어 줄 정도면 피부에도 좋지 않을까? 이런 가정에서 출발해 일상 속에서 실험을 진행하였다.

간단 뷰티 실험

실험은 정말 단순했다. 그냥 물과 각기 다른 클렌징 워터에 장미꽃 한 송이씩 꽂아 놓기. 경과를 지켜봤다. 클렌징 워터가 순수한 물은 아니기에 사실 큰 기대를 하진 않았다. 그런데 꽃시장에서 사 온 후 몇 시간 지난 상태라 다소 시들한 꽃에 생기가 돌며 활짝 피었다. 지나칠 정도로 아름답게 폈다. 동물 실험이 아닌 식물 실험이건만 꽃에 괜스레 미안한 마음까지 들었는데, 기우였다. 이후 클렌징 워터에 들어 있던 꽃들은 3일 후 모두 생명력을 잃었다. 이틀이 더 지난 후 물에 든 한 송이의 생명이 꺼졌다.

실험 결과 : 금상첨화

생화의 수명을 연장하기 위해 그냥 물 대신 정제수 혹은 약품 등을 활용하는 만큼, 클렌징 워터의 성분이 꽃에 자극적이지 않았다고 추측한다. 결론은 클렌징 워터는 꽃도 춤추게 한다. 비록 물보다는 덜하지만. 별도의 세안이 필요 없는 클렌징 워터지만, 결과에 비추어 물로 가볍게 헹구어 마무리해 주면 금상첨‘화’(錦上添花).

클렌징 워터 외 꽃에 영향을 줄 수 있는 다른 요인 및 환경을 철저히 통제해야 했지만, 호기심에서 시작된 다소 엉뚱한 일상의 실험이었기에 전문적으로 엄격하게 설계하진 않았다. 따라서 조건의 변수로 인해 과학적으로 본다면, 결과 값의 오차가 크고 신뢰도가 떨어진다고 할 수밖에 없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두 눈으로 직접 클렌징 워터의 저자극성을 확인했다는 데서 마음 한편에 안심의 꽃이 피어났다.
 

(왼쪽부터)

VDL 네이키드 클렌징 워터 스트롱 200ml 2만5천 원
에스테덤 오스모클린 오스모퓨어 클렌징 워터 200ml 4만4천 원
더샘 힐링 티 가든 그린티 클렌징 워터 300ml 5천5백 원
베리떼 딥 클렌징 워터 320ml*2 2만2천 원대
스위스킨 딥 씨 에센스 클렌저 140ml 2만6천 원대
아더마 센시플루이드 오 미셀레르 250ml 2만5천 원
프리메라 카모마일 클렌징 워터 300ml 2만 원대
꼬달리 미셀라 클렌징 워터 200ml 2만8천 원
식물나라 꼼꼼 쌀겨수 클렌징 워터 510ml 1만5천8백 원
뉴트로지나 딥클린 미셀라 너리싱 워터 200ml 1만3천9백 원


(Queen 2017년 10월호) 진행 [김민주 기자] 사진 [양우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