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정선 백석산 산불 진화 재개…헬기 7대· 인력 150여명 현장 투입
정선 백석산 산불 진화 재개…헬기 7대· 인력 150여명 현장 투입
  • 이주영 기자
  • 승인 2019.12.12 0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 오전 강원 정선군 북평면 나전리 백선산에서 발생한 산불 진화작업이 재개됐다. 산림당국과 소방당국은 오전 7시께 150여명과 장비 19대, 헬기 7대 등을 산불 현장에 투입했다. 지난 11일 오후 7시50분쯤 강원 정선군 북평면 나전리 백석산 정상 부근에서 불이 나 산림당국과 군청 등 유관기관이 인력과 장비를 투입해 진화하고 있다. (동부지방산림청 제공)
12일 오전 강원 정선군 북평면 나전리 백선산에서 발생한 산불 진화작업이 재개됐다. 산림당국과 소방당국은 오전 7시께 150여명과 장비 19대, 헬기 7대 등을 산불 현장에 투입했다. 지난 11일 오후 7시50분쯤 강원 정선군 북평면 나전리 백석산 정상 부근에서 불이 나 산림당국과 군청 등 유관기관이 인력과 장비를 투입해 진화하고 있다. (동부지방산림청 제공)

지난 11일 오후 강원 정선군 북평면 나전리 백석산 정상 부근에서 산불이 발생한 가운데 진화작업이 12일 오전 재개됐다.

동부지방산림청 등 산림당국과 소방당국은 오전 7시께 150여명과 장비 19대, 헬기 7대 등을 산불 현장에 투입했다.

산림당국은 밤사이 바람이 잦아든 데다 기압이 낮아 예상외로 산불이 확산하지 않은 것으로 파악했다.

아직까지 정확한 피해면적은 파악되지 않은 상태며 화선만 가로, 세로 각각 200m 가량 나타난 것으로 확인됐다.

현재 불길은 번지지 않고 연기가 많이 나는 상태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현재 산불 현장은 건조주의보가 발효 중이며 초속 10~14m 이상으로 강풍이 불고 있다. 강풍주의보는 이날 오전 9시에 해제될 예정이다. 

백석산 산불은 지난 11일 오후 7시50분께 강원 정선군 북평면 나전리 한 야산(1170m) 7부 능선에서 발생, 정상으로 번지면서 200여m가량 띠를 형성했으나 산지 전역에 건조주의보에 강풍·한파주의보까지 발효된 데다 임도와 차도가 없는 등 산세가 험해 진화에 어려움을 겪었다.

산림당국과 소방당국은 불이 난 지점에 장비와 인력 투입이 어려운 탓에 야산 주변에 방화선을 치고 감시하고 있었다.

[Queen 이주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