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포토] 북풍한설
[포토] 북풍한설
  • 양우영 기자
  • 승인 2021.01.07 12: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_양우영 기자
사진_양우영 기자

 

정신 차릴 새 없이 얻어맞은 것처럼 지나버린 2020년.

새해를 기다리는 마음이 간절했던 건 뭔가 나아지리라는 희망 때문이었을 겁니다.

아직은 코로나19도, 추위도 여전하지만 북풍한설에도 꿋꿋하게 버티고 선 겨울 나무를 보며 마음을 다잡아 봅니다.

버티고 이겨내는 2021년이 될 것입니다.

 

[Queen 글 / 사진_양우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