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신규확진 668명, 89일만에 최다…4차 대유행 ‘비상’
신규확진 668명, 89일만에 최다…4차 대유행 ‘비상’
  • 이주영 기자
  • 승인 2021.04.07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일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이날 0시 기준 668명 발생, 전국 누적 확진자는 10만6898명을 기록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668명 발생하면서 전날 0시 기준보다 190명 증가한 가운데, 600명대로 늘어난 것은 지난 2월18일 621명 발생 이후 48일만이다. 아울러 89일만에 최다 수준이다.

특히 지역발생 사례도 653명 발생해 올 1월10일 623명 발생 이후 87일만 600명대를 기록했다. 1주간 일평균 지역발생 확진자는 523.7명으로 전일 500.6명에서 23.1명 증가했다. 3차 유행에서 4차 유행으로 점차 확산되고 있다는 시각에 무게가 실린다.

사회적 거리두기 기준으로 보면 28일째 거리두기 2.5단계(1주간 지역발생 일평균 400~500명 이상)에 부합했다. 유흥시설과 종교시설 등 다중이용시설에서 지속적으로 확진자가 발생한 게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자는 3만7533명 늘어난 103만9066명을 기록했다. 이에 따른 전국민 1차 접종률은 전국민 5182만5932명(통계청 2021년 1월 말) 기준 2%를 기록했다.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진단검사 수는 8만3317건으로 전날 8만9731건보다 6414건 감소했다. 이 중 수도권 임시선별검사소 검사 수는 3만8440건으로 이 가운데 감염자 90명이 발견됐다.

사망자는 4명 늘어 누적 1756명을 기록했다. 치명률은 1.64%이다. 위중증 환자는 전날보다 3명 감소한 109명이다. 격리해제자는 565명 증가한 누적 9만7928명이었다. 현재 격리 치료 중인 환자는 전일보다 99명 늘어난 7214명이다.

신규 확진자 668명(해외 15명)의 신고지역은 서울 198명(해외 2명), 부산 38명, 대구 16명, 인천 48명(해외 4명), 광주 2명, 대전 61명, 울산 26명, 세종 1명, 경기 175명(해외 2명), 강원 16명, 충북 17명(해외 2명), 충남 12명(해외 1명), 전북 10명, 전남 7명, 경북 9명, 경남 25명, 제주 3명, 검역 4명이다.

신규 확진자 발생 추이를 보면 0시 기준 지난 3월 25일부터 4월 7일까지(2주간) '430→490→505→482→382→447→506→551→557→543→543→473→478→668명'이다. 400명대에서 500명대로, 다시 600명대로 점차 증가하고 있다.

이날 지역발생 653명은 전날 0시 기준 지역발생 확진자 460명보다 193명 증가했다. 수도권 지역발생 확진자는 서울 196명, 경기 173명, 인천 44명으로 전국 지역발생 확진자의 63.2%를 차지했다.

해외유입 사례를 제외한 지역발생 확진자 추이는 같은 기간 '419→467→490→462→369→429→491→537→532→521→514→449→460→653명'을 기록했다.

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자는 이날 0시 기준 3만7533명 증가한 103만9066명을 기록했다. 전국민 중 2%가 1차 접종을 마친 상황이다. 백신별 누적 접종자는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88만7452명, 화이자 백신 15만1614명이다.

2차 접종자는 전일 0시 대비 5722명 증가한 3만3414명이다. 현재 2차 접종은 앞서 1차 화이자 백신을 접종한 사람을 대상으로 진행 중이다. 앞으로 도입될 얀센 백신을 제외한 나머지 백신 4종은 두 차례에 걸쳐 접종을 받아야 예방효과를 얻을 수 있다.

접종 후 이상반으로 신고된 사례는 74건(명) 늘어난 1만1215건을 기록했다. 이 중 1만1047건(98.5%)은 예방접종 후 흔하게 나타날 수 있는 근육통, 두통, 발열, 오한, 메스꺼움 등 사례였다. 경련 등 중증 의심사례는 전일과 동일한 20건을 기록했으며, 사망 신고는 2건 늘어난 38건을 기록했다.

이외 아나필락시스 의심사례는 누적 110건으로 전날보다 1건 증가했다. 아나필락시스 의심사례는 △아나필락시스 쇼크 의심사례 △아나필락시스양 의심사례 △아나필락시스 의심사례 등 세 가지로 구분해 분류한다. 사망 위험성이 있는 중증 이상반응은 아낙필락시스 쇼크로 분류하며, 접종 후 30분 이내 급성 알레르기 반응이 일어난 경우를 말한다.

접수된 이상반응 신고는 예방접종 후 이상반응으로 의심돼 신고된 건으로 인과성이 확인되지 않은 사례다. 사망이나 아나필락시스 등 중증사례에 한해 역학조사를 실시해 인과성을 평가한다.

[Queen 이주영 기자] 사진 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