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6-30 23:00 (목)
 실시간뉴스
[베이징올림픽] 컬링 팀 킴, 스위스에 4-8 패배…4강 자력진출 ‘빨간불’
[베이징올림픽] 컬링 팀 킴, 스위스에 4-8 패배…4강 자력진출 ‘빨간불’
  • 이광희 기자
  • 승인 2022.02.16 1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중국 베이징 국립아쿠아틱센터에서 열린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단체전 대한민국과 스위스의 경기에서 팀킴이 9엔드가 끝난 뒤 대화를 나누고 있다.
16일 중국 베이징 국립아쿠아틱센터에서 열린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단체전 대한민국과 스위스의 경기에서 팀킴이 9엔드가 끝난 뒤 대화를 나누고 있다.

한국 여자 컬링 대표팀이 스위스에 패하면서 준결승 자력 진출에 빨간불이 켜졌다.

세계 랭킹 3위 팀 킴은 16일 오전 중국 베이징의 내셔널 아쿠아틱 센터에서 열린 2022 베이징동계올림픽 컬링 여자 풀리그 세계 2위 스위스와의 7번째 경기에서 4-8로 졌다.

3승 4패가 된 한국은 7위에 머물러 준결승 진출 가능성이 희박해졌다. 한국은 이날 오후 덴마크전, 17일 오후 스웨덴전에서 모두 승리하고 경쟁 팀들이 모두 패배하기를 기다려야 하는 처지가 됐다.

한국을 제압한 스위스는 7승 1패로 단독 선두를 질주, 준결승 진출을 확정했다.

양 팀 모두 점수를 내지 못하고 1엔드를 마친 가운데 한국이 2엔드에서 선취점을 올렸다. 선공으로 득점이 어려운 상황이었지만 김은정의 더블 테이크 아웃으로 1점을 먼저 획득했다.

한국은 3엔드에서 동점을 허용했지만 4엔드에서 다시 1점을 얻어 2-1로 앞서 나갔다.

하지만 한국은 5엔드에서 김은정의 실수로 3점을 허용, 2-4가 되면서 처음으로 리드를 내줬다. 김은정이 마지막으로 딜리버리한 스톤이 하우스 중앙으로 향하지 못했고, 스위스가 이 기회를 놓치지 않고 대량 득점을 올렸다.

다행히 한국은 6엔드에서 1점을 따라간 뒤 7엔드에서는 스위스 스킵의 실수로 스틸에 성공, 4-4 동점을 만드는데 성공했다. 그러나 역전까지는 이루지 못했다. 

8엔드에서 양 팀 모두 득점을 올리지 못한 가운데 맞이한 9엔드에서 한국은 2점을 내줘 4-6으로 끌려갔다.

한국은 마지막 10엔드에서 후공을 잡아 역전을 노렸다. 하지만 이번 대회에서 최고의 경기력을 보여주고 있는 스위스를 넘지 못한 채 외려 2점을 추가로 더 허용, 4점 차로 고개를 숙였다.

[Queen 이광희 기자] 사진 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