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8-18 19:50 (목)
 실시간뉴스
강서구, 재활용 의류 수거함 전면 교체
강서구, 재활용 의류 수거함 전면 교체
  • 김경은 기자
  • 승인 2022.05.18 2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류 수거함 개선 전후(강서구 제공).

서울 강서구는 무분별하게 설치돼 도시 미관을 해치던 재활용 의류수거함을 전면 교체하고 관리 체계를 대폭 개선한다고 18일 밝혔다.

그동안 의류수거함은 복지단체 연합이 위탁을 받아 개인 재활용업체를 통해 관리했지만, 책임성이 약하고 관리도 미흡하다는 지적이 계속돼왔다.

이에 구는 지난해 '재활용 의류 수거함 관리·운영 개선 계획'을 수립하고 지역 내 의류 수거함에 대한 관리체계를 전면 개선하기로 했다.

지난해 시범사업으로 노후 의류수거함 115개를 우선 철거하고, '화곡2동 주민 주도 자원순환 마을 만들기' 사업을 통해 주민이 직접 선정한 디자인이 적용된 의류 수거함을 새로 설치했다.

시범 운영 결과 새로운 의류 수거함이 주민 만족도도 높고 도시미관 개선에도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구는 의류 수거함 전면 교체를 위한 실태조사를 진행해 총량을 950개에서 750개로 줄였다.

또 의류 수거함의 안정적인 관리를 위해 4개 권역으로 나누어 권역별로 수행 자격을 갖춘 단체와 위탁 계약을 체결했다.

위탁 받은 단체에게는 주기적인 수거 및 의류 수거함 주변 정리 의무와 함께 의류 판매수익의 10% 이상을 사회에 기부하도록 했다.

아울러 의류 수거함에 관리번호와 함께 관리자의 실명과 연락처를 표기해 주민들이 손쉽게 문의하고 불편사항이 발생하면 빠르게 해결할 수 있도록 했다.

현재 의류 수거함 교체는 절반 정도 이뤄졌다. 구는 6월 초까지 새로운 의류 수거함 설치를 마무리할 계획이다.

 

[Queen 김경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